세부뉴스 Cebu News (2023년 01월 15일)

1월부터 한국-보홀 간 직항편 운항

PSA: Bohol opens direct flights to South Korea starting this January

PSA: Bohol opens direct flights to South Korea starting this January

Travelers can now book a direct flight from the province of Bohol to South Korea.
Bohol Governor Erico Aris Aumentado announced this update to his constituents on Facebook on January 5.
“NATIONAL AND INTERNATIONAL COMMERCIAL BOHOL FLIGHTS UPDATE. Enjoy Bohol, Have a safe flight sa tanan,” Aumentado said.
In his post, it was stated that international flights to South Korea are as follows:

  • Incheon, South Korea via Jeju Air
  • Busan, South Korea via Royal Air.

These flights will depart and arrive at the Bohol-Panglao International Airpot (BPIA).
The Facebook page of BPIA also advised passengers about the newly opened flights to South Korea.
It posted specific flight schedules for Jeju Air and Royal Air.

In the post, BPIA further reminded passengers about the following protocols:

  • Flight schedules may change at any given time. In such cases, please contact your airline for more information.
  • Be at the airport two to three hours before your scheduled flight.
  • Prepare your ticket and valid ID upon entering the terminal.
  • Always follow minimum health and safety protocols (the proper wearing of facemasks, physical distancing and hand sanitizing).

에리코 아리스 오멘타도 보홀 주지사는 페이스 북 페이지를 통해 유권자들에게 보홀과 한국을 잇는 직항편이 1월부터 운항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보홀과 한국 간 국제선 항공편은 제주항공을 통해 보홀과 한국의 인천을 잇는 항공편과 로얄 에어를 통해 보홀과 한국의 부산을 잇는 항공편이다.
이들 국제선 노선은 보홀의 팡라오 국제 공항 Bohol-Panglao International Airpot(BPIA)을 경유한다.
보홀 팡라오 국제공항의 페이스북 공식 페이지 역시 제주항공과 로얄에어의 구체적인 운항 스케쥴을 게시했다.
보홀 팡라오 국제공항은 또한 승객들에게 비행의 일정은 언제든지 변경될 수 있으며, 이러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해당 항공사에 문의할 것, 예정된 비행시간 2~3시간 전에 공항에 도착할 것, 터미널에 입장할 때 티켓과 유효한 신분증을 제시할 것, 최소한의 건강 안전 기준(마스크 착용, 물리적 거리두기, 손 소독 등)을 준수할 것 등을 페이스북 게시물을 통해 권고했다.
보홀 주지사의 한국 간 항공편을 반기는 페이스북 게시물은 1,600여 개의 공감과 270여 개가 넘는 댓글, 570건이 넘는 공유를 기록했다.
보홀 지역 주민들은 한국간 운항 스케쥴을 반기는 한편, 보홀에서 필리핀의 다른 지역으로 운항하는 국내선 항공편 재개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들은 클락-보홀, 카카얀 데오로-보홀 등지의 국내선의 재개와 일본 등 다른 국제선 노선도 취항하기를 희망한다고 온라인 댓글 등을 통해 언급했다.
한국을 여행하는 필리핀 관광객에 대한 세부사항 및 요구조건 등은 한국관광공사의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통신사 유심 등록 서두르자

글로브 통신사는 통신사 유심 등록을 서두르길 사용자들에게 당부했다.

세부지역 인플레 급상승

지난해 말 기준 세부비사야 지역 인플레이션이 8.5% 급상승했다.

LCC업계 동남아 노선확대

국적 저비용항공사(LCC)들이 연초부터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 국제선 운항을 확대한다.

×

라푸라푸 시장, 과도한 주차요금을 징수하는 시설 규탄

Ahong Chan condemns ‘overpriced’ parking facilities in Lapulapu

필리핀 세관, 역대 가장 높은 세입징수액 기록하며 목표 달성

Customs exceeds target collection

세부주지사, 수도요금 가격 조정이 필요하다

Governor tells MCWD: Price adjustment needed

동부 비사야 지역 폭우로 홍수 발생

Heavy rains trigger flood, evacuation in Eastern Visayas

대부분 세부시 호텔 만실 예약

Most Cebu City hotels now “fully-booked”

아카이브

CKN e신문 서비스

카카오톡으로 편리하게 받아보는 부코리안뉴스 e신문 - QR 카카오톡 친구추가 cknnews

광고마감 : 8일, 18일, 28일


코피노사랑회 세부 담당자: 0917-777-2680

(후원 문의 및 CMS자동이체 후원신청)
후원계좌 중소기업은행
091-170499-01-011 예금주 코피노사랑
Kopino Love Foundation

J&K 컨설팅

세부에서의 새로운 사업을 계획하고 계십니까?
법인설립, 비자(은퇴, 결혼, 취업 등), 북키핑, VIP 에스코트 – J&K 컨설팅 (구)여권스탬핑, 신규발급된 여권으로 이전 대행

세부부동산 114

세부로 이주를 계획하고 계십니까?
이민, 콘도구입, 투자, 이사, 입주 – 세부부동산 114

세부코리안뉴스

사업을 위한 동반 파트너를 찾으십니까?
세부최초의 교민신문, 광고주와 더불어 성장하는 Cebu Korean News

J&K임펙스

필리핀과 한국을 잇는 무역通이 바로 곁에 있습니다.
필리핀 세부를 허브로 삼아 한국과 동남아시아를 연결하는 전문무역업체 – J&K임펙스

0917-633-9025 / 0927-365-0114 J&K GROUP J&K플러스톡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

CONTACT

Lets get in touch. Send us a message:

세부코리안뉴스
© 2007-2020

+63 927-316-4567 / +63 917-777-2680
ckn@jnkgroupph.com
Cebu Korean News CKNNEWS

Galcor Bldg., Eldorado Subdivision
cor. Gov. M. Cuenco Ave., Banilad, Cebu City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