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t it on Google Play
CKN Logo Korean CKN Logo
Budongsan Logo
Get it on Google Play Budongsan 114

필리핀 생활자, 제대로 짚어보기 – 230 (2023년 05월 05일)

[필리핀에서 EMS로 우편물 받기]

[필리핀에서 EMS로 우편물 받기]

우리나라에서 필리핀으로 물건을 보낼 때 우체국에서 제공하는 일반 국제우편 서비스를 이용하면 보통 10일 안에 물건을 받아볼 수 있지만 EMS로 보내면 3~4일 안에 도착한다.
그 외에도 일반 국제 우편으로 보내면 우체국으로 소포를 찾으러 가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는 반면 EMS는 필리핀 주소지까지 배달해 준다. 단, EMS로 보내더라도 디지털 카메라나 전자사전 등과 같은 전자제품이나 로션, 스킨 같은 액체류는 주소지로 바로 배달되지 않고 우체국으로 직접 가지러 가야 한다. 소포를 찾으러 갈 때는 우편물 받는 사람의 신분증(학생증이나 여권), 우편물 배달 송장, 수수료 등을 챙겨 가야 한다.
또 소포를 찾을 때는 소포에 적혀 있는 영문 이름과 소포를 찾으러 온 사람의 신분증 상 이름의 스펠링이 반드시 동일해야 한다. 한국에서 EMS나 일반 국제우편을 보낼 때 꼭 여권에 표기된 영문 스펠링을 정확하게 적으라고 하자.

* Express Mail Service (EMS)

[필리핀에서 EMS로 우편물 받기]

편지, 서류나 소포 등을 빠르고 안전하게 외국 주소지로 배달해주는 서비스. 일반 국제 우편보다 요금이 약간 비싸지만 빠르고 편하게 우편물을 받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 일반 국제 우편

우체국에서 제공하는 일반적인 국제 우편 서비스. EMS보다 10~15% 정도 저렴하지만 4~5일 정도 배달이 늦다. 거주지로 배달되지 않고 거주지에 속한 우체국으로 소포를 찾으러 가야 한다.
어느날, 우편물을 찾으러 우체국으로 방문하라는 영수증이 배달된다. 영수증에 찍힌 도장을 자세히 살펴보니, Subject to Customs Inspection (해당 품목은 세관의 검열을 받아야 하므로 직접 방문해서 찾아가시오.)라고 적혀있다.
여권을 챙겨 들고 영수증에 적힌 지역의 우체국을 찾아간다. 창구로 가서 영수증과 영수증에 적힌 수수료를 직원에게 주면 이름을 부를 때까지 기다리라고 한다.
짧으면 15분 정도 길면 1시간 쯤 기다리게 된다.
직원이 불러서 가면 소포를 가지고 와서 개봉을 한다. 그리고 그 중 전자제품이나 고가의 품목이 발견될 경우 관세를 부과한다.
외국인이라서 어쩐지 부당하고 과도하게 청구되는 느낌이 든다면 따질 수 있는 만큼 이의를 제기해 보는 것도 좋다. 만약 얼마를 지불할 수 있느냐고 물으면 수중에 몇 백 페소 밖에 없다고 말하면 직원의 재량으로 어느 정도 네고가 가능한 경우도 있다.
우체국 규정상, 판매의 목적이 아닌 일반적인 선물일 때는 세금을 납부하지 않아도 된다. 단, 소포의 송장에 GIFT란에 표시가 되어 있어야 한다. 그런데 전자제품의 경우, 그럼에도 불구하고 세금을 내야 한다고 할 수 있으니 주의할 것.

* EMS 우편물 행방조회

www.epost.go.kr 또는 www.koreapost.go.kr (+82-2-2108-0051~0059)


* DIALOG

  1. Can I get my stuff from Korean here?
    여기서 한국에서 온 제 소포를 찾아갈 수 있나요?
  2. Do you have your receipt?
    영수증을 가지고 있나요?
  1. Yes. Here you are.
    네. 여기 있습니다.
  2. You need to pay 1,000 pesos for tax if you want to get this one.
    이 소포를 찾아 가시려면 관세로 1,000페소를 내셔야 합니다.
  1. Excuse me? Tax? It’s not for sale. It is just a present for me, ma’am?
    네? 세금이요? 이건 판매 목적도 아니고, 그냥 선물인데요?
  2. All goods here include an income tax.
    이곳에 있는 모든 물품은 관세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1. I heard that the present doesn’t have a tax?
    선물은 관세가 없다고 알고 있는데요.
  2. This is a high-grade product, so you have to pay the tax I mentioned.
    이건 고급 제품이기 때문에 관세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1. I don’t understand that. And unfortunately I have only 400 pesos now.
    이해가 안되네요. 그리고 전 지금 400페소 밖에 없어요.
  2. Umm… well, okay. You should pay 400 pesos.
    알겠습니다. 그러면 400페소 내세요.
  1. Oh, really? Okay, 400 pesos~! Here you go.
    정말요? 400페소요~! 알겠습니다. 여기 있습니다.
×


아카이브

CKN e신문 서비스

카카오톡으로 편리하게 받아보는 부코리안뉴스 e신문 - QR 카카오톡 친구추가 cknnews

광고마감 : 8일, 18일, 28일


코피노사랑회 세부 담당자: 0917-777-2680

(후원 문의 및 CMS자동이체 후원신청)
후원계좌 중소기업은행
091-170499-01-011 예금주 코피노사랑
Kopino Love Foundation

J&K 컨설팅

세부에서의 새로운 사업을 계획하고 계십니까?
법인설립, 비자(은퇴, 결혼, 취업 등), 북키핑, VIP 에스코트 – J&K 컨설팅 (구)여권스탬핑, 신규발급된 여권으로 이전 대행

세부부동산 114

세부로 이주를 계획하고 계십니까?
이민, 콘도구입, 투자, 이사, 입주 – 세부부동산 114

세부코리안뉴스

사업을 위한 동반 파트너를 찾으십니까?
세부최초의 교민신문, 광고주와 더불어 성장하는 Cebu Korean News

J&K임펙스

필리핀과 한국을 잇는 무역通이 바로 곁에 있습니다.
필리핀 세부를 허브로 삼아 한국과 동남아시아를 연결하는 전문무역업체 – J&K임펙스

0917-633-9025 / 0927-365-0114 J&K GROUP J&K플러스톡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

CONTACT

Lets get in touch. Send us a message:

세부코리안뉴스
© 2007-2020

+63 927-316-4567 / +63 917-777-2680
ckn@jnkgroupph.com
Cebu Korean News CKNNEWS

Galcor Bldg., Eldorado Subdivision
cor. Gov. M. Cuenco Ave., Banilad, Cebu City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