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t it on Google Play
CKN Logo Korean CKN Logo
Budongsan Logo
Get it on Google Play Budongsan 114

필리핀 안전 길라잡이 (2023년 06월 05일)

필리핀 카지노 지역 중국인 사채업자 주의 요망

필리핀 카지노 지역 중국인 사채업자 주의 요망

필리핀 카지노에서 불법 사채업자에게 돈을 빌려 쓰고 이를 갚지 못해 납치·감금 등의 피해를 당하는 사례가 급증하여 현지 교민과 관광객의 주의가 요망된다.
마닐라 인근 지역 카지노에서는 중국인 불법 사채업자들의 영업이 성행하고 있으며 이들은 카지노 도박으로 돈을 잃은 사람들에게 접근, 도박 자금을 빌려주고 이를 회수하기 위한 수단으로 채무자를 납치·감금하여 협박하는 수법을 사용하고 있다.

※ 주요사례

  1. 2017년 10월. 한국사람 A와 B는 마닐라 말라테 소재 00카지노에서 중국인 사채업자로부터 60만페소(한화 약 1,300만원)를 차용하여 갚지 못해 구금되었다가 주 필리핀 대한민국 대사관과 현지경찰의 공조로 구출되었다.
  2. 2017. 9월에 한국 여성 C는 필리핀 파라냐케 소재 000카지노에서 중국인 사채업자로부터 1,500만원을 차용하고 이를 변제치 못하자 감금되어 머리를 삭발하고 나체로 빌고 있는 사진을 가족에게 전송하여 가족으로부터 채무금액을 송금 받아 석방되기도 했다.
  3. 같은 해 8월 한국인 D는 마닐라 말라테 소재 00카지노에서 중국인 사채업자로부터 60만페소(한화 약 1,300만원)를 차용하였으나 이를 갚지 못하자 구금을 당해 국내 가족에게 400만페소(한화 약 9,100만원)을 갚을 것을 강요하며 5일간 수갑으로 결박하고 폭행당하였으며 주필리핀 대한민국 대사관과 현지경찰의 공조로 구출되는 일이 있었다.
  4. 한국인 E씨는 파라냐케 소재 000카지노에서 중국인 사채업자로부터 200백만페소(한화 약5,000만원)을 차용하고 이를 변제치 못하자 1주일간 감금되어 폭행과 협박을 당하고 주 필리핀 대한민국 대사관과 현지경찰의 공조로 구출되기도 했다.

한국인의 납치‧감금 신고가 접수되는 경우 대사관에서는 신속하게 경찰영사, 코리안데스크 담당관, 현지 경찰과 공조하여 적극적으로 피해자 구출을 위한 수사를 요청하고 있다.
하지만 상당수 신고자의 경우 자신의 도박 채무를 가족으로부터 송금을 받아 변제하기 위해 채권자와 공모하여 국내 가족에게 자신이 납치·감금되어 있다고 거짓말을 하거나, 실제 납치 감금 사건의 경우에도 대사관의 도움으로 구출된 후 자신의 채무를 면탈하기 위해 현지 경찰의 수사에 협조하지 않고 곧바로 출국하여 범인에 대한 처벌을 불가능하게 만드는 문제점이 종종 발생하고 있다.


필리핀 경찰 등 사법당국에서는 한국인 신고자들이 합의나 즉시 귀국을 통해 자신의 채무만을 면탈하고 수사에는 협조하지 않아 애써 검거한 범인에 대한 처벌이 불가능해지고 이로 인해 한국인을 대상으로 한 재범 위험성이 높아진다며 일부 신고자들의 무책임한 행태에 대해 대사관에 항의하고 있는 실정이다.
따라서 주필리핀대사관에서는 향후 유사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필리핀 카지노에서 도박 채무로 인해 납치·감금되었다가 구출 된 후 채무 면탈을 위해 현지 수사에 협조하지 않고 출국하는 한국인에 대해서는 한국 경찰청에 수사자료를 송부하여 도박죄에 대한 수사를 요청할 계획이다.
필리핀 국내법상 카지노 도박이 합법이라 하더라도 우리 국민들이 외국 카지노에서 도박을 하는 것은 엄연히 한국 형법에 저촉되는 행위이며 사안에 따라 국내에서 처벌이 가능하다. 따라서 카지노를 방문하는 교민과 관광객은 관광 외에 가급적 도박을 삼가고 특히 중국인 사채업자들의 유혹에 넘어가 범죄 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할 필요가 있다.

×


아카이브

CKN e신문 서비스

카카오톡으로 편리하게 받아보는 부코리안뉴스 e신문 - QR 카카오톡 친구추가 cknnews

광고마감 : 8일, 18일, 28일


코피노사랑회 세부 담당자: 0917-777-2680

(후원 문의 및 CMS자동이체 후원신청)
후원계좌 중소기업은행
091-170499-01-011 예금주 코피노사랑
Kopino Love Foundation

J&K 컨설팅

세부에서의 새로운 사업을 계획하고 계십니까?
법인설립, 비자(은퇴, 결혼, 취업 등), 북키핑, VIP 에스코트 – J&K 컨설팅 (구)여권스탬핑, 신규발급된 여권으로 이전 대행

세부부동산 114

세부로 이주를 계획하고 계십니까?
이민, 콘도구입, 투자, 이사, 입주 – 세부부동산 114

세부코리안뉴스

사업을 위한 동반 파트너를 찾으십니까?
세부최초의 교민신문, 광고주와 더불어 성장하는 Cebu Korean News

J&K임펙스

필리핀과 한국을 잇는 무역通이 바로 곁에 있습니다.
필리핀 세부를 허브로 삼아 한국과 동남아시아를 연결하는 전문무역업체 – J&K임펙스

0917-633-9025 / 0927-365-0114 J&K GROUP J&K플러스톡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

CONTACT

Lets get in touch. Send us a message:

세부코리안뉴스
© 2007-2020

+63 927-316-4567 / +63 917-777-2680
ckn@jnkgroupph.com
Cebu Korean News CKNNEWS

Galcor Bldg., Eldorado Subdivision
cor. Gov. M. Cuenco Ave., Banilad, Cebu City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