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안전 길라잡이 (2023년 01월 05일)

안전알면 알수록 더욱 안전합니다.

안전은 알면 알수록 더욱 안전합니다.

필리핀은 영어로 소통이 되고, 우리나라에서 비행기로 4시간이면 올 수 있는 가까운 곳이며, 세부, 보라카이, 팔라완 등 관광명소가 많고, 스킨스쿠버와 스노쿨링 등 수상레포츠를 만끽할 수 있는 나라입니다. 그중에서도 세부는 중부비사야 지역의 지리적, 경제적 중심지이며 주위에 막탄, 보홀, 오슬롭, 모알보알, 반타얀 등 가볼만한 곳이 많아 매년 수십 만 명의 우리 관광객이 세부를 찾고 있고, 이것을 기반으로 세부에 살고 있는 교민들은 여행사, 요식업, 어학원 등에 주로 종사를 하고 있습니다.
안전은 알면 알수록 더욱 안전합니다. 하지만 낙후된 경제적, 사회적 인프라로 인해 교민과 우리 관광객들의 안전을 위협하는 많은 요소들이 산재해 있습니다. 교민들의 안전을 저해하는 근본적인 요소들은 공무원의 부정부패, 불법 총기류의 만연, 사회안전시설망 부족, 경찰인력 및 치안인프라 부족 등이 있습니다. 또한 우리 관광객의 안전을 위협하는 근본적인 요인들은 절도 등 높은 범죄율, 극심한 빈곤층, 마약의 만연, 위험한 밤문화, 리조트 등의 안전시설 및 안전조치 미흡, 낙후된 병원 등이 있습니다.
필리핀에서의 생활과 사업은 기회와 도전이고, 아름다운 자연에 대한 만끽은 새로운 활력소를 충전해 주지만 한편 우리의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들을 경계하고 다음과 같은 주의 점 들을 늘 상기하여 필리핀에서의 우리 삶의 목적이 달성, 성취되기를 바랍니다.

■ 작은 주의로 큰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Tip


■ 세부 여행시 주의해야 될 것

범죄자는 대상을 물색하고 기회를 노립니다. 작은 부주의 및 방심이 자칫 큰 피해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스스로 안전에 주의하여 세부에서의 생활과 사업, 그리고 여행이 즐겁고 더욱 가치가 클 수 있도록 안전에 대한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야 하겠습니다. 세부공관은 교민과 우리 관광객의 안전을 위해 24시간 응대하고 있습니다.

×


아카이브

CKN e신문 서비스

카카오톡으로 편리하게 받아보는 부코리안뉴스 e신문 - QR 카카오톡 친구추가 cknnews

광고마감 : 8일, 18일, 28일


코피노사랑회 세부 담당자: 0917-777-2680

(후원 문의 및 CMS자동이체 후원신청)
후원계좌 중소기업은행
091-170499-01-011 예금주 코피노사랑
Kopino Love Foundation

J&K 컨설팅

세부에서의 새로운 사업을 계획하고 계십니까?
법인설립, 비자(은퇴, 결혼, 취업 등), 북키핑, VIP 에스코트 – J&K 컨설팅 (구)여권스탬핑, 신규발급된 여권으로 이전 대행

세부부동산 114

세부로 이주를 계획하고 계십니까?
이민, 콘도구입, 투자, 이사, 입주 – 세부부동산 114

세부코리안뉴스

사업을 위한 동반 파트너를 찾으십니까?
세부최초의 교민신문, 광고주와 더불어 성장하는 Cebu Korean News

J&K임펙스

필리핀과 한국을 잇는 무역通이 바로 곁에 있습니다.
필리핀 세부를 허브로 삼아 한국과 동남아시아를 연결하는 전문무역업체 – J&K임펙스

0917-633-9025 / 0927-365-0114 J&K GROUP J&K플러스톡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

CONTACT

Lets get in touch. Send us a message:

세부코리안뉴스
© 2007-2020

+63 927-316-4567 / +63 917-777-2680
ckn@jnkgroupph.com
Cebu Korean News CKNNEWS

Galcor Bldg., Eldorado Subdivision
cor. Gov. M. Cuenco Ave., Banilad, Cebu City
Mon-Fri 오전 8:00~오후 5시 (오후 12~1시 점심시간)